달력

82019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사실 야구의 룰을 그다지 잘 모르기 때문에 누가 이기든 상관없고 그저 파울볼에도 재미있어 하는 정도였지만 직관이란게 이런거구나 실감했음.
직장 단체 관람이라는게 다소 불편한 점이 있지만 또 이게 아니었으면 올 일도 없었겠고..

Posted by 맛사탕